에이핑크, 첫 일본 투어 ‘PINK SEASON’ 성료…6회 공연 전석 매진 기록
에이핑크, 첫 일본 투어 ‘PINK SEASON’ 성료…6회 공연 전석 매진 기록
  • 승인 2015.10.13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핑크, 첫 일본 투어 ‘PINK SEASON’ 성료…6회 공연 전석 매진 기록

   
 

대세돌 에이핑크의 첫 일본 라이브 투어 ‘PINK SEASON’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지난 12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PINK SEASON’의 앵콜콘서트를 마지막으로 일본 라이브 투어가 끝이 났다.

지난 9월부터 이어진 라이브투어가 매진행렬을 이어가며 티켓을 구하지 못한 팬들의 요청으로 추가된 이날 공연은 2500석이 모두 매진되며 유종의 미를 거두었다.

이날 공연에서는 그동안 라이브 투어에서 선보였던 일본 정규1집 수록곡과 한국 히트곡 퍼레이드 외에 일본에서 발매를 앞둔 'SUNDAY MONDAY'의 일본어 버전을 선공개해 팬들에게 핑크빛 감동을 선사했다.

에이핑크의 첫 일본 라이브 투어 ‘PINK SEASON’은 앵콜콘서트를 포함하여 일본 4개 지역의 6회 공연에서 총 3만여명의 팬들을 동원하며 일본데뷔 1년 만에 값진 성과를 보여주었다.

​이는 '차세대 한류돌'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모든 공연의 티켓은 일반발매와 동시에 전석 매진 행렬을 이어갔고 티켓을 구하지 못한 팬들을 위해 콘서트를 동시 생중계하는 라이브뷰잉 티켓 또한 5천여장 판매되어 일본내 에이핑크의 인기를 증명했다.

에이핑크는 지난해 10월 일본에서 데뷔해 3장의 싱글앨범과 정규앨범 ‘PINK SEASON’을 발매했고 첫 일본 라이브 투어에서 총 3만여명을 동원, 'ALL 매진'을 기록하며 국내 못지않은 팬덤을 보유한 차세대 한류돌로 주목되고있다.

스타서울TV 김유리 인턴기자

사진=에이큐브

[스타서울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