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 내일 합병 주총, 네이버에 도전장
다음카카오 내일 합병 주총, 네이버에 도전장
  • 승인 2014.08.26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STV l 온라인뉴스팀] 다음과 카카오가 내일 합병 주총 실시하면서 거대 포털로 거듭난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은  27일 카카오와 합병안을 확정 지을 주주총회를 실시한다.  업계에 따르면 다음은 27일 오전 10시 제주도 다음스페이스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카카오와의 합병계약승인건을 상정할 계획이다. 카카오도 별도로 판교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이번 합병은 다음의 신주를 카카오 주주에게 발행하는 방식이다. 다음이 다음카카오로 이름을 바꾸는 대신 기존의 카카오는 법적으로 소멸하게 된다.

양사의 주주총회는 합병안이 통과되면 합병 법인인 다음카카오가 오는 10월 1일 공식 출범하게 된다.

이날 다음 주총에서는 사내이사 선임, 정관 변경안도 다뤄질 예정이다. 다음의 사내 이사는 3명이었지만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의장, 이석우 공동 대표, 이제범 공동 대표 등 5명의 사내이사가 다음의 이사진에 합류할 전망이다.

이날 합병안이 통과되면 통합 본사, CI 등 합병을 위한 움직임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또 중복 사업의 처리 여부, 향후 양사간 시너지 창출 방안 등도 본격 논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다음과 카카오 관계자는 "합병과 관련해 순조롭게 진행된 만큼 내일 주총에서도 별다른 이견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내일 주총 이후 본격적으로 합병작업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말했다.

 
SSTV 온라인뉴스팀 sstvpress@naver.com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