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맨' 최다니엘 교통사고, 실감 그래픽에 시청자 '깜짝'
'빅맨' 최다니엘 교통사고, 실감 그래픽에 시청자 '깜짝'
  • 승인 2014.04.29 0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 2TV '빅맨' 화면 캡처

[SSTV l 이희수 객원기자] '빅맨'이 빠른 전개와 박진감 넘치는 화면으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28일 첫 방송 된 KBS 2TV 월화드라마 '빅맨'(연출 지영수|극본 최진원)에서는 고아로 밑바닥 인생을 살아가던 김지혁(강지환 분)이 재벌 후계자 강동석(최다니엘 분)과 얽히는 과정이 그려졌다.

특히 이날 '빅맨'에서는 강동석의 교통사고 장면이 화제가 됐다. 현성그룹 후계자인 강동석은 연인 소미라(이다희 분)에게 프러포즈하기 위해 약속장소로 가던 길이었다.

그러나 때마침 살인 누명을 벗기 위해 진범을 쫓던 김지혁이 차 앞으로 달려들어 최다니엘을 깜짝 놀라게 했고, 급브레이크 덕분에 교통사고는 면했지만 정작 휴대전화를 들여다보며 다시 주행하는 바람에 최다니엘은 왼쪽에서 돌진하는 트럭을 피하지 못했다.

주연인 최다니엘이 '빅맨' 등장과 동시에 대형 교통사고로 응급실 신세를 지게 됐다는 설정은 물론 '빅맨'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한 실감 나는 교통사고 장면은 '빅맨'의 앞으로의 전개에 더욱 기대감을 갖게 했다.

한편 '태양은 가득히' 후속으로 방송된 '빅맨'은 밑바닥 인생의 남자가 재벌그룹 장남이라는 새 삶을 얻은 후 세상의 부조리에 맞서는 이야기를 담았으며 강지환, 이다희, 최다니엘, 정소민, 한상진 등이 출연한다.

[SSTV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STV]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