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 임현식, 가발 하나 썼을 뿐인데 ‘박원숙 어머니 감탄일색’
님과 함께 임현식, 가발 하나 썼을 뿐인데 ‘박원숙 어머니 감탄일색’
  • 승인 2014.03.11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님과 함께 캡처

[SSTV l 이지민 인턴기자] ‘님과 함께’ 임현식이 가발로 박원숙의 어머니에게 만족감을 선사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는 지난 10일 방송에서 임현식이 장모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가발 착용에 도전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님과 함께’에서 임현식은 맞춤 가발을 쓰고 가상 재혼한 아내 박원숙과 함께 그의 어머니를 만나러 갔다. 박원숙의 어머니는 사뭇 달라진 임현식의 모습에 신기해하며 한참을 바라보더니 만족스러워했다.

이후 박원숙의 어머니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가발 쓴 모습이 괜찮아 보였다. 지난 번에는 머리카락도 다 빠져 시골 농부 아저씨 같았는데 정말 다른 사람인 줄 알았다”고 감탄했다. 임현식 역시 “장모님 눈에 들었다니 좋더라. 내가 좋은 인상을 갖고 있구나 싶었다”고 흐뭇해했다.

한편 ‘님과 함께’에서 임현식은 박원숙 어머니에게 박원숙의 마음에 관해 고민을 상담해 눈길을 끌었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