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그대 14회 김수현, 김희원-오상진에게 ‘초능력 들통’
별에서 온 그대 14회 김수현, 김희원-오상진에게 ‘초능력 들통’
  • 승인 2014.02.0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별에서 온 그대 캡처

[SSTV l 이지민 인턴기자] ‘별에서 온 그대’ 14회에서 김희원이 김수현의 정체를 알아챘다.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14회(연출 장태유 | 극본 박지은)는 5일 방송에서 천송이(전지현 분)를 지키기 위해 이재경(신성록 분)의 죄를 뒤집어쓰고 자수하려는 도민준(김수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별에서 온 그대’ 14회에서 도민준(김수현 분)은 담담히 이재경이 저지른 일을 자신이 했다고 자수하던 중 천송이의 사고 소식을 접했다. 그는 극도의 흥분 상태로 취조실을 뛰쳐나가며 초능력인 순간이동으로 천송이에게 향했다.

이에 도민준을 따라 나선 박 형사(김희원 분)는 취조실 앞을 지키던 직원에게 “도민준 못 봤느냐”고 물었지만 “아무도 나오지 않았다”는 답이 돌아왔다. 이에 이상한 낌새를 느낀 박 형사는 CCTV 확인 후 문을 연 도민준이 문 밖에서 발견되지 않은 것을 알고 김창환을 다그쳤다. 그러나 김창환은 “잘못 보셨겠죠. CCTV가 고장났거나 불량인 모양”이라고 둘러댄 뒤 홀로 남아 “미치셨어”라고 도민준을 향한 한탄 어린 혼잣말을 했다.

한편 ‘별에서 온 그대’ 14회는 천송이의 부상에 분노한 도민준이 건물 옥상에서 이재경을 죽이려 대치하는 장면으로 눈길을 끌었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