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필드4, 29일 국내 정식 출시 ‘일본해 표기 삭제’
배틀필드4, 29일 국내 정식 출시 ‘일본해 표기 삭제’
  • 승인 2013.10.29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EA

[SSTV l 온라인 뉴스팀] 슈팅게임 ‘배틀필드4’가 정식 출시됐다.

EA게임사는 29일(한국시각) ‘배틀필드4’의 정식 판매를 시작했다.

‘배틀필드4’는 PS4와 X박스 One으로 발매되는 첫 ‘배틀필드’ 시리즈로 EA가 자체 개발한 최신 엔진 프로스트바이트3을 이용해 ‘배틀필드’ 시리즈 중 최고의 그래픽 퀄리티를 자랑한다.

‘배틀필드4’ 유저들은 적이 숨어있는 건물을 파괴할 수 있으며 무장한 보트 위에서 공격을 지휘할 수 있다. 기존 병과는 유지하면서 기본 장비 변경 및 신규 가젯 추가와 같은 밸런스 수정을 통해 전작과는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배틀필드4’는 상하이에서 탈출하는 미국인 VIP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집으로 돌아가기 위해 투쟁하는 강렬하고 극적인 캐릭터가 시나리오의 기반이다.

또한 ‘배틀필드4’ 정식 출시 버전에서는 오픈베타 테스트에서 논란이 된 ‘일본해’ 표기를 삭제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배틀필드4’는 EA오리진에서 스탠다드 에디션 4만 5,000원, 디지털 디럭스 에디션 5만 5,000원, 프리미엄 계정 10만 원에 다운로드 패키지 형태로 판매 중이며 청소년 이용불가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Copyright ⓒ SS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