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다른 지역 중고교 입학해도 교복구입비 30만 원 지원
인천시, 다른 지역 중고교 입학해도 교복구입비 30만 원 지원
  • 승인 2024.02.27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4일~5월 말까지 접수
동·하복, 생활복 등 30만원 이내 실비 지원

인천광역시는 다른 시·도의 중·고등학교 등에 입학하는 학생들의 교복구입비를 최대 30만 원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 경감을 위해 2019년 시 교육청과 함께 전국 최초로 무상교복 지원사업을 시작했고, 지난해부터 다른 지역에 있는 중·고등학교 등에 입학하는 학생들에게는 전액 시비로 교복구입비를 지원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입학일 기준 인천시에 주민등록이 돼 있으며, 다른 시·도에 있는 중·고등학교나 등록대안교육기관의 중·고등학교 과정에 입학하는 1학년 학생이다. 동·하복, 생활복 등 실제 구입한 교복구입비 실비를 1인당 30만 원 이내로 지원한다.

다만, 해당 지역 시·도 및 교육청 등에서 지원을 받은 경우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진=인천시]
[사진=인천시]

접수기간은 3월 4일부터 5월 31일까지이며, 시 홈페이지에서 ▲주민등록등본 ▲재학증명서 ▲교복착용 규정 ▲교복구입 영수증(품목·금액) ▲통장사본 등의 구비서류를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교복구입비 지원 여부와 금액은 오는 6월 말 확정해 지급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www.incheon.go.kr)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경선 시 교육협력담당관은“학교 소재지와 상관없이 인천시 학생 모두에게 지원되는 교복지원 사업으로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윤선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