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주가’ 성시경, 이름 내건 주류 브랜드 ‘경(璄)’ 런칭!
‘애주가’ 성시경, 이름 내건 주류 브랜드 ‘경(璄)’ 런칭!
  • 승인 2024.02.2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스케이재원(주)
사진=에스케이재원(주)

가수 성시경이 애주가의 마음을 담아 개발한 첫 제품으로 막걸리를 출시한다.

성시경은 술에 대한 깊은 관심으로 진심을 담아 만든 ‘경탁주 12도’를 나누고자 자신의 이름을 딴 주류 브랜드 ‘경(璄)’을 런칭하고 오는 22일(내일) 첫 번째 출시 제품으로 막걸리 ‘경탁주 12도’를 대중에게 첫 선보인다.

‘경(璄)’이라는 브랜드의 의미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공감하기를 바라는 마음에 성시경이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따서 짓게 됐다.

그동안 성시경은 자신이 직접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성시경 SUNG SI KYUNG’의 ‘먹을텐데’, ‘레시피’, ‘만날텐데’ 등 다양한 코너들을 통해 직접 요리를 하고 검증된 맛집을 탐방하며 술과 맛에 진심인 애주가이자 미식가로서 대중에게 진솔하게 다가갔다.

이에 성시경은 보다 많은 사람들과 함께하기 위한 마음으로 제품 구상 및 개발부터 출시까지 오랜 시간 공을 들여 첫 제품으로 막걸리를 선보인다. 특히 맛에 누구보다 진심인 ‘애주가’ 성시경이 내놓는 첫 주류 브랜드 제품이라는 점에서 출시 및 제품에 대한 열띤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성시경의 주류 브랜드 ‘경(璄)’의 첫 제품인 ‘경탁주 12도’는 쌀, 국, 효모, 산도조절제를 사용해 빚어진 전통주이다. 쌀 함유량이 46% 이상인 술로 쌀 본연의 맛에 집중했으며, 특히 기존 탁주들과 달리 물에 거의 희석하지 않아 묵직하고 탄산 없는 고도수 막걸리이다.

‘경탁주 12도’는 주류 제조 스타트업인 ‘제이1’과 함께 손을 잡고 레시피를 개발했으며, 신평양조장에서 위탁생산된다. 성시경과 ‘제이1’ 황재원 대표는 묵직한 질감에 향긋한 과실향 그리고 달콤함과 새콤함의 밸런스를 찾기 위해 오랜 기간 테이스팅 끝에 찾은 맛으로 출시하게 됐다.

한편, ‘경탁주 12도’는 오는 22일(내일) 오전 11시부터 온라인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소비자에게 판매되며, 성시경의 주류 브랜드 ‘경(璄)’은 탁주뿐만 아니라 다양한 주종의 추가 상품들을 개발 중에 있어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