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그룹, 희망도서 기부로 새해 사회공헌 강화
교원그룹, 희망도서 기부로 새해 사회공헌 강화
  • 승인 2024.01.31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300곳의 아동복지시설에 4억원 상당 도서 전달
현재까지 누적 50만권의 도서 지원

교원그룹(회장 장평순)은 4억원 상당의 희망도서를 기부하며 새해 들어 첫 사회공헌활동에 나섰다.

교원그룹은 31일, 세이브더칠드런과 손잡고 취약계층아동을 위한 도서지원사업을 펼친다고 밝혔다. 솔루토이 등 빨간펜 대표 인기 전집으로 구성된 아동도서 900세트를 전국 아동센터와 그룹홈 등 총 300개 아동복지시설에 전달하기로 했다.

교원그룹은 아동들의 교육격차 해소 및 경제적·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이어왔다.

특히 지역사회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독서습관을 전파하기 위해 지난 2003년부터 도서지원사업을 진행해왔다. 현재까지 교원그룹이 지원한 도서는 약 50만 권이다.

취약계층아동 위한 4억원 상당의 도서 기부.[사진=교원그룹]
취약계층아동 위한 4억원 상당의 도서 기부.[사진=교원그룹]

교원그룹은 올해도 지역사회에 긍정적 영향력을 전파하며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아동, 청소년들이 좋은 환경에서 마음껏 책을 읽고 자신의 미래를 꿈꿔 나갈 수 있길 바란다”며 “그동안 교육 양극화 해소와 미래세대 육성을 위해 노력해 온 만큼 새해에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김보연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