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신반포12차 수주 총력... 글로벌 건축 디자인 회사 JERDE와 협업
롯데건설, 신반포12차 수주 총력... 글로벌 건축 디자인 회사 JERDE와 협업
  • 승인 2023.12.11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건설이 신반포12차 아파트에 하이엔드 주거 브랜드 ‘LE-EL'을 적용하기로 했으며, 최고의 설계를 위해 세계적 건축 디자인 회사인 JERDE와 협업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6일 JERDE 수석디자이너 존 폴린(John Pauline) 부사장이 직접 신반포12차 아파트 단지에 방문해 최적의 설계안 도출을 위한 현장조사를 진행했다.

 

JERDE 수석디자이너 존 폴린 부사장(왼쪽)과 롯데건설 직원들이 신반포12차 아파트 현장을 찾아 설계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이날 존 폴린 부사장은 현장 조사와 함께 조합사무실을 방문해 조합장과 면담을 진행하고 단지 곳곳에서 조합원들을 직접 만나 설계 NEEDS에 대해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이를 최대한 반영한 최고의 설계를 보여주겠다고 자신했다.

지하 3층~지상 35층, 432가구 규모로 재건축될 예정인 신반포12차 아파트는 지하철 3호선 신사역과 잠원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으며, 경부고속도로와 올림픽대로 등 교통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어 강남권에서도 노른자위 땅으로 평가받고 있다.

신반포12차 재건축 조합은 오는 2024년 상반기 중 시공사 선정을 완료할 계획이며, 이후 건축허가 및 이주 등의 절차를 거쳐 2025년 말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세계적인 건축 디자인 회사와 함께 협업해 조합원님과 입주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잠원동 최고의 랜드마크 단지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