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작년에 이어 올해도 사재 10억 원 기부! 2년간 20억 '꾸준한 나눔 행보'
박진영, 작년에 이어 올해도 사재 10억 원 기부! 2년간 20억 '꾸준한 나눔 행보'
  • 승인 2023.12.05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J.Y. Park)이 작년 10억 원에 이어 올해도 사재 10억 원을 취약계층 치료비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 2년간 총 20억 원의 개인 재산을 기부하며 꾸준한 나눔 행보를 펼치고 '선한 영향력 전파'와 '노블레스 오블리주'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수장 박진영은 고액의 수술비, 치료비로 어려워하는 취약계층 소아청소년을 위해 올해도 10억 원 통 큰 기부를 결정했다. 박진영의 사재를 출연해 마련한 기금은 서울 삼성서울병원을 비롯한 국내 지역 거점 병원 5곳에 각 2억 원씩 총 10억 원이 전달돼 온정의 손길이 필요한 아동에게 쓰일 예정이다.

그의 진정성이 담긴 너른 기부 활동은 올해가 처음이 아니다. 박진영은 지난해 국내외 환아들의 수술, 이식 및 재활동 치료비, 사고 및 질병으로 인한 장애, 바이러스성 감염, 선천적인 희귀난치질환 치료를 돕기 위해 삼성서울병원과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에 각각 5억 원씩 총 10억 원을 기탁하며 환아들의 희망과 용기를 북돋았다.

올해 역시 전국에 더 많은 아동을 지원해 누구나 아프다는 이유로 꿈을 잃지 않기를 응원하고자 10억 원을 추가 기부, 2년간 개인 사재 총 20억을 쾌척하며 나눔 문화에 앞장섰다.

이로써 박진영의 2022년과 2023년 기준 기부액 20억 원과 지원 아동수 54명, JYP엔터테인먼트 그룹사 차원(JYP 일본 지사 2021~2023 후원 내역 포함) 2020년부터 2023년까지 기준 기부액 26억 7025만 원과 지원 아동 수 1523명, 총 46억 7025만 원의 금액으로 1577명의 국내외 아동이 따스함을 나누고 있다.

이를 기념해 4일 오후 서울시 강동구 성내동에 위치한 JYP엔터테인먼트 본사에서 '국내외 취약계층 치료비 지원 기부' 감사패 전달식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기부자 박진영과 삼성서울병원 이우용 암병원장, 서울아산병원 최재원 대외협력실장, 충남대학교병원 윤석화 진료부원장, 전남대학교병원 신준호 공공부원장,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박성식 병원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부의 취지를 조명하고 뜻깊은 의미를 함께 나눴다.

이 자리에서 박진영은 "저에게도 3세, 4세 두 딸이 있습니다. 자녀를 키우는 아빠가 되어보니 너무 많은 아이들이 몸이 아픈 것만으로도 힘들 텐데 치료비까지 부족한 상황이 얼마나 버거울지 생각하면 참 가슴 아픕니다. 아이들, 또 이를 바라보는 부모님들의 마음을 지켜줄 수 있도록 우리가 하나가 돼서 힘이 되어주면 좋겠다는 마음에서, 치료비가 필요한 환아들에게 직접 쓰일 수 있도록 병원에 기금을 전달하기로 했습니다"고 기부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공식적으로 기부를 진행한 건 소식을 들은 팬 여러분이 함께 좋은 일에 동참하고 선한 영향력이 더 멀리 전해짐을 실감했기 때문입니다. 거창하게 말씀드리기보다도 온전히 어려운 아이들을 돕는 데 기부금이 사용되기를 부탁드립니다"고 당부했다.

박진영은 지난해 월드비전 '밥피어스아너클럽'(Bob Pierce Honor Club) 회원으로도 위촉되어 위촉패를 전달받은 바 있다. '밥피어스아너클럽'은 월드비전 창립자인 '밥피어스'의 이름을 딴 고액 후원자 모임을 뜻한다. 누적 후원금이 1억 원 이상인 후원자 중 다양한 지구촌 문제에 공감하고 나눔의 가치를 알리는 데 앞장선 후원자를 회원으로서 위촉된다. 

개인적 차원에서 사재를 출연하는 꾸준한 나눔 행보는 물론 JYP 대표 프로듀서로서도 대중에게 받은 사랑을 다각도로 사회에 환원하는 뜻깊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JYP는 소속 아티스트과 함께 삼성서울병원에서 2002년부터 이어진 연말 자선 음악회로 소아 병동 환우들과 즐거움을 나눴고 대중에게 받는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2019년부터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을 체계화해 'EDM(Every Dream Matters!: 세상의 모든 꿈은 소중하다)'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여러 프로젝트를 활발히 전개 중이다. 

그중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난치병 아이들의 치료비를 지원해 주는 'EDM 치료비 지원 사업', 난치병 아이들을 정서적으로 지원해 희망을 북돋우는 프로젝트 'EDM 소원 성취 사업', 더욱 건강한 삶의 터를 가꾸는 친환경 사업 'Love Earth' 등 다양한 방법으로 전 세계 팬들이 보내준 큰 사랑에 보답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아울러 JYP는 2022년 8월 국내 엔터테인먼트사 중 처음으로 ESG 추진 노력 및 활동 기록을 작성한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우리 모두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한 노력을 다하며 긍정적 영향력을 전파 중이다.

ESG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al),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하는 말로 JYP에서는 'LEADER IN ENTERTAINMENT'라는 슬로건 아래 'Leader of Change' ESG 경영을 지속하고 있다.

최근 ESG 경영 일환으로 사회에 의미 있는 메시지를 전하는 소셜 콘텐츠 'JYP 4 EARTH'를 진행 중이다. 'JYP 4 EARTH'는 JYP 아티스트들이 더 나은 지구를 위한 활동에 참여하여 지속 가능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 이로운 시선을 전하기 위한 콘텐츠다. 

연말에는 JYP가 1년 동안 사회 환원 활동한 것을 보고하는 'EDM DAY'도 진행하는데 박진영이 직접 한 해 동안 전개한 EDM 사회 공헌 활동을 대중에게 알리고 그 의미를 나누는 시간도 갖는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EDM DAY' 역시 이달 중 JYP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뉴스인사이드 이정은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