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세계 10대 도시 도약 이끌 미래 산업지도 그리다
인천시, 세계 10대 도시 도약 이끌 미래 산업지도 그리다
  • 승인 2023.11.01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조업 르네상스 산업벨트 기반으로 미래 첨단 산업도시 구축

원도심과 경제자유구역 균형발전...세계 10대 도시 도약 견인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세계 10대 도시 도약을 이끌 인천 미래 산업지도 프로젝트를 1일 발표했다.

초일류 도시 인천의 도시가치 재창조 및 세계 10대 도시 도약을 위해 추진할 '인천 미래산업 지도 프로젝트'는 ‘원도심과 경제자유구역의 균형발전으로 세계 10대 도시 도약’의 비전과 ‘제조업 르네상스 산업벨트 기반 미래 첨단 산업도시 구축’을 목표로 설정하고 3대 추진 전략과 세부 과제를 제시했다.

[사진=인천시]
[사진=인천시]

첫 번째 추진 전략인 ‘세계 10대 도시 도약 이끌 첨단산업 벨트 구축’의 세부 과제는 ▲송도·남동·영종의 '바이오-반도체-소부장 벨트' ▲청라의 '로봇-모빌리티-첨단의료 벨트'▲검단·영흥의「친환경-미래에너지 벨트」▲주안·부평·계양의「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벨트」의 4개 첨단산업 벨트 구축이다.

두 번째 추진 전략은 ‘함께 성장하는 균형발전 위한 산업거점 재도약’으로 세부 과제는 ▲산업단지 재생사업, 스마트그린산단 촉진, 노후거점산단 경쟁력강화 사업을 통한‘산업거점 재생·혁신’ ▲계양테크노밸리·에코사이언스파크·남동도시첨단 등에 추진되고 있는‘신(新)산업거점 조성’ ▲청라, 영종, 송도, 영흥, 남동, 계양, 주안부평 등 지역 간‘혁신·상생·공유 균형발전’이다.

마지막으로 ‘청년과 시민이 함께 미래 선도하는 산업공간 가치 재창조’ 추진 전략의 세부 과제는 ▲산업공유지 기능 확대 ▲산업문화공간 마스터 플랜을 통한‘산업공간 가치 재창조 ▲벤처, 창업, 전시, 문화공간 조성 등‘스타트업·스케일업 복합공간 조성’이다.

이남주 인천시 미래산업국장은 “인천의 지속적인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첨단산업 육성과 산업거점의 혁신을 통한 지역 균형발전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윤선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