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출신 해설가, 손흥민 부진에 “지난 시즌 득점왕…걱정은 불필요”
토트넘 출신 해설가, 손흥민 부진에 “지난 시즌 득점왕…걱정은 불필요”
  • 승인 2022.08.24 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손흥민 /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새 시즌 골을 신고하지 못하고 있다.

하지만 토트넘 출신 해설가 제이미 오하라는 이를 두고 "전혀 걱정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지난 23일 뉴스1의 보도에 따르면 손흥민은 이번 시즌 개막 후 3경기서 245분을 뛰었으나 아직 골이 없다.

시즌 초반이기는 하지만, 지난 시즌에 개막전 골을 포함 3라운드까지 2골을 넣으며 펄펄 날았던 것과 비교하면 다소 아쉬운 페이스이긴 하다.

일각에선 손흥민의 무득점이 길어질 경우 선발 공격수를 히샬리송으로 대체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내기도 한다.

이에 대해 '토크스포츠' 해설가 오하라는 23일(이하 한국 시간) "손흥민은 아직 시작하지 않았을 뿐이다. 우리는 그가 훌륭한 축구선수라는 것을 아주 잘 알고 있다. 나는 손흥민의 무득점을 전혀 걱정하지 않는다"고 반대 의견을 냈다.

오하라는 "손흥민은 지난 시즌 23골로 득점왕을 차지했고, 2020-21시즌에도 17골을 넣었다. 이 정도면 검증됐다. 다른 걱정은 불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토트넘은 29일 0시30분 승격 팀 노팅엄 포레스트를 상대로 2022-23 EPL 4라운드를 치른다.

손흥민은 이 경기에서 시즌 첫 골에 재도전한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