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손예진과 결혼·임신 소식 후 첫 공식석상..."감사하다...'공조2' 사랑받길"
현빈, 손예진과 결혼·임신 소식 후 첫 공식석상..."감사하다...'공조2' 사랑받길"
  • 승인 2022.08.16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VAST엔터테인먼트 공식SNS

배우 현빈이 손예진과 결혼 이후, '공조2'로 첫 공식석상에 나선 가운데, 본업으로 복귀한 소감을 전했다.

16일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감독 이석훈) 제작보고회에 배우 현빈, 유해진, 임윤아, 진선규가 참석했다.

앞서 2017년 개봉당시 781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했던 '공조'가 후속편 '공조2'로 돌아왔다. 기존 멤버 현빈, 유해진, 임윤아와 함께 다니엘 헤니, 진선규 등이 합류했다. 

특히 현빈은 올해 3월 손예진과의 결혼 이후, 6월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가 된 바, 이에 대해 MC 박경림은 "축하드린다"고 하자, 현빈이 "(축하) 감사드린다"면서 결혼 관련 변화에 대해 "제 개인적인, 사적인 일로 인해 뭔가 특별히 달라지거나 이런 것은 없는 것 같다"면서 운을 뗐다.

현빈은 "제가 기대하거나 걱정하는 부분은 '공조'가 사랑 받은 만큼 속편도 그 이상의 사랑을 받았으면 하는 마음이다. 어떻게 관객들에게 받아들여질지 고민했다. 열심히 준비한 만큼 좋게 봐주셨으면"라고 전했다.

한편, 영화 '공조2'는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 (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다. 오는 9월 7일 개봉.

[뉴스인사이드 김은혜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