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일대 휴대폰 불통, ‘물폭탄’ 이어… ‘엎친데 덮친격’
강남 일대 휴대폰 불통, ‘물폭탄’ 이어… ‘엎친데 덮친격’
  • 승인 2011.07.27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습폭우로 인해 물에 잠긴 강남역 일대 ⓒ 인터넷 커뮤니티

[SSTV l 이금준 기자] 갑작스런 폭우로 인해 서울 강남 일대에 휴대폰 불통 사태가 벌어졌다.

27일 오전 폭우로 인한 정전 때문에 서울 강남 일대에 휴대폰이 불통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이날 기습 폭우 탓에 기지국과 중계기 등으로 가는 전기 공급이 끊겨 강남 일대에 휴대폰 불통 현상이 일어났던 것.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강남역 일대에 전력 공급이 끊겼고 약 9시 15분경 SK텔레콤 기지국 예비 배터리가 방전되면서 통화 장애가 시작됐다. LG U+는 일부 광중계기가 전원 문제를 일으켰으며 KT도 비상전원을 가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남 일대에 휴대폰 불통 사태가 일어나자 각 이동통신사들은 사태 파악 및 서비스 복구를 위해 인력을 급파했지만 폭우로 인해 차량 접근이 어려워지면서 작업이 난항을 겪었다. 아울러 한국전력 측의 복구도 늦어지면서 강남 일대 휴대폰 불통 해결은 더욱 지연됐다.

한편, 기상청에 따르면 27일 새벽부터 오전까지 서울 지역에 시간 당 최고 60mm에 이르는 기습 폭우가 내렸다. 또한 오는 29일까지 최대 250mm 이상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동영상-인터넷뉴스 No.1 SSTV|www.newsinside.kr]
모바일로 생생연예현장 동영상보기 [SHOW,fimm+TV+뉴스와생활+S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