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결혼백서' 예비신부 역, 공감 많이 돼…실제 결혼전 '경제권' 두고 고민"
이연희 "'결혼백서' 예비신부 역, 공감 많이 돼…실제 결혼전 '경제권' 두고 고민"
  • 승인 2022.05.2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카카오TV
사진=카카오TV

배우 이연희가 결혼 후 복귀작으로 택한 '결혼백서' 출연 소감을 전했다.

23일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배우 이연희, 이진욱이 참석했다.

'결혼백서'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다. 2년 열애 끝에 결혼을 약속한 서준형(이진욱 분)과 김나은(이연희 분)이 웨딩마치를 울리기까지 현실에서 맞닥뜨린 여러가지 과제를 해결해나가는 과정이 12개의 에피소드로 그려진다.

이날 이연희는 '예비신부' 김나은 역에 대해 "제가 너무나 공감하고, 잘 할 수 있다는 확신이 들었기 때문에, 고민 없이 작품을 선택했다. 이 역할을 응원하게 되고 감정이입이 잘 됐던 것 같다"며 "상황이나 감정들이 공감이 많이 됐다. 무엇보다 제 나이대에 결혼을 앞둔 여성을 잘 표현하고 이해할 수 있겠구나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전했다.

극중 현실적인 갈등에 대해 이진욱은 "정말 사소한 걸로 싸운다. 경제권이나 혼수 같은, 결혼을 준비하며 맞춰가는 부분에 대해 이야기 한다. 그런 진지한 이야기를 나눠봐야지만 알 수 있는 사실들이 나오다 보니, 연기하는데 사실적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연희는 "경제권이라는 부분에 있어서 공감했다. 처음에 저도 결혼을 준비하며 경제권에 대해 어떻게 이야기 해야할지 몰라 고민했던 시간이 있었다. 그런 부분들이 우리 드라마에 나오다 보니 내가 더 표현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결혼백서'는 오늘(5월 23일) 첫 회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월, 화, 수 오후 7시 카카오TV를 통해 공개된다.

[뉴스인사이드 김은혜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