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블 '호크아이' 올 겨울 공개..크리스마스 무드
디즈니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블 '호크아이' 올 겨울 공개..크리스마스 무드
  • 승인 2021.11.15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플러스(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호크아이'가 올 겨울 공개를 예고했다. 지금껏 공개된 적 없는 ‘호크아이’의 특별한 이야기와 한층 더 유쾌하고 강력해진 마블의 액션과 유머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2011년 개봉한 '토르: 천둥의 신'을 시작으로 MCU(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 입성하며 약 10년의 세월 동안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남다른 활약을 선보인 ‘호크아이’(제레미 레너)가 이번 작품에서 모든 것을 쏟아부을 예정이다.

10년의 기다림에 마침표를 찍듯 ‘어벤져스’의 원년 멤버이자 NO.1 히어로 ‘호크아이’의 숨겨져 있던 과거, 현재, 미래의 이야기부터 지금껏 보지 못한 입체적인 캐릭터 면모까지 다양한 기대 포인트가 시선을 이끈다.

이번 작품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마블에서 본 적 없는 크리스마스 무드로 가득한 분위기와 그동안 묵직한 존재감으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던 ‘호크아이’의 인간적이고 유쾌한 다채로운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는 점이다. 

각 6개의 에피소드를 나눠서 연출을 맡은 리스 토마스와 버트&버티 감독, 그리고 제작자 트리 트란은 “호크아이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며 "매우 매력적인 강점을 가진 캐릭터다. 이번 오리지널 시리즈를 통해 캐릭터를 더욱 깊이 파고들 수 있게 됐고, 이는 아름다운 도전이었다”고 전했다.

또 “제레미 레너와 같은 다재다능한 배우가 있으니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이 있다”면서 오랜 시간 ‘호크아이’ 연기를 하며 누구보다 캐릭터에 남다른 애정과 이해를 가지고 있는 제레미 레너의 폭발적 면모를 확인할 수 있다고 전했다. 

‘호크아이’ 역을 맡은 제레미 레너는 “오리지널 시리즈를 통해 캐릭터를 더욱 깊이 보여줄 수 있어서 좋다. 6시간짜리 영화가 펼쳐지는 것처럼 마블의 모든 것이 이번 작품에 들어 있다”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호크아이'는 지난 10년간 어벤져스의 멤버로 MCU를 이끈 ‘호크아이’가 히어로 인생 최대의 난제 ‘케이트 비숍’과 함께 크리스마스 최고의 미션을 마주하는 그의 과거, 현재, 미래가 모두 담긴 첫 솔로 시리즈다. 

여기에 마블의 새로운 캐릭터 케이트 비숍 역에 '범블비',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지랄발광 17세'에서 독보적 존재감을 선사한 헤일리 스테인펠드가 분해 극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외신 휘프 미디어에 따르면 '호크아이'는 공개 전부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중에서도 단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작품으로 꼽히는 동시에 2021년 방영될 다양한 OTT 기반 작품 중 가장 기대되는 작품 1위에도 올라 향후 공개될 시리즈에 대한 기대감을 최고조로 높이고 있다.

'호크아이'는 오는 겨울 디즈니+를 통해 총 6개의 에피소드를 공개할 방침이다.
 

[뉴스인사이드 이경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