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첫 미니앨범 '..선물' 터졌다...선주문 10만 장 돌파
이찬원 첫 미니앨범 '..선물' 터졌다...선주문 10만 장 돌파
  • 승인 2021.10.14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블리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블리스엔터테인먼트 제공

 

트로트 가수 이찬원의 첫 번째 미니앨범 '..선물'이 예약 판매 기간에 선주문량 10만 장을 돌파했다.

블리스 엔터테인먼트는 14일 "예약 판매의 선주문량이 정식 발매 전 당사에서 예측했던 판매량보다 훨씬 많은 10만 장을 돌파했다"며 "팬 여러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기대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오늘부터 정상적인 출고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찬원은 23일부터 진행 될 첫번째 팬콘서트 'Chan's Time' 공연을 앞두고 지난 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선물'을 공개했다. 앨범 타이틀 ‘..선물’은 그동안 받기만 했던 사랑을 노래 선물로 돌려주겠다는 뜻이 담겨있다.

이찬원의 첫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힘을 내세요'는 경쾌한 하우스 리듬에 세련된 브라스를 가미한 세미 트로트곡이다. 노래 제목에서 알 수 있듯 가사에는 팬데믹으로 힘든 날들을 보내고 있는 사람들에게 이찬원이 전하고픈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녹여 냈다.

이찬원은 지난해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팬들의 많은 사랑 속에 '미(美)'를 기록했다. 이후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다양한 매력을 과시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를 입증하듯 신곡 '힘을 내세요'는 발매와 동시에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며 유튜브 핫이슈 차트 TOP10에 노래 3곡의 이름을 올렸다.

[뉴스인사이드 이경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