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이재명 대장동 의혹 특검 요구…박주민 의원 “결단코 반대”
국민의힘, 이재명 대장동 의혹 특검 요구…박주민 의원 “결단코 반대”
  • 승인 2021.09.23 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뉴스 캡처
국민의힘 /사진=MBC 뉴스 캡처

 

국민의힘이 이재명 경기도지사 '대장동 개발 비리 의혹' 진상 규명을 위한 특별검사(특검)와 국정조사를 요구했다.

23일 머니투데이의 보도에 따르면 김기현 국민의 힘 원내대표는 지난 22일 오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대장동 의혹에 대한 특검과 국정조사를 더불어 민주당에 요구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재명 후보도 수사에 100% 동의한다고 밝혔고, 이낙연 후보는 역대급 일확천금 사건이며 국민적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다"며 "민주당이 특검과 국정조사에 동의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압박했다.

이어 "민주당이 거부하면 이재명 후보가 숨겨야할 비리가 크다는 점을 자인하는 것이며 이 전 대표는 그 비위 의혹을 비호하는 동조세력이 됐다는 사실을 고백하는 것과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재명 후보 측은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해 "수사가 진행되면 얼마든지 수사를 받겠다"면서도 "특검과 국정감사 요구엔 반대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재명 후보의 열린 캠프 총괄선대본부장을 맡고 있는 박주민 민주당 의원은 22일 온라인 주간브리핑에서 "이 사안이 정치적으로 소모되는 것에 대해 결단코 반대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특히 화천대유와 관련해 곽상도 국민의 힘 의원의 아들이 근무하고 원유철 전 의원도 관련 있다는 것이 사실로 드러났다"며 "그런데도 자신들이 어떤 연관이 있는지 밝히지 않고 근거 없는 정치적인 공세만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 연장선상에 있는 특검과 국정감사를 받기 어렵다. 그 전에 어떠한 관련이 있는지 명명백백하게 밝히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