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사곡2' 불륜남 전노민, "틈도 없이 욕 먹을 것 같아 고민"
'결사곡2' 불륜남 전노민, "틈도 없이 욕 먹을 것 같아 고민"
  • 승인 2021.06.11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노민/사진=TV 조선 제공
전노민/사진=TV 조선 제공

 

'결혼작사 이혼작곡2'에 출연하는 배우 전노민이 드라마 첫 방을 앞둔 고민을 밝혔다.

12일 밤 9시 첫방송되는 TV조선 토일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2' 제작발표회가 11일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성훈, 이태곤, 박주미, 이가령, 이민영, 전수경 전노민 송지인, 임혜영 등의 주요 배우들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전노민은 "시즌1에 이어 시즌2에서도 잠시의 틈도 없이 더 욕을 먹을 것 같다. 이 난관을 어떻게 이겨 나갈지 고민에 빠져 있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전노민은 극 중 50대 불륜남 박해륜을 연기한다.

'결혼작사 이혼작곡2'는 잘나가는 30대, 40대, 50대 매력적인 세 명의 여주인공에게 닥친 상상도 못 했던 불행에 관한 이야기, 진실한 사랑을 찾는 부부들의 불협화음을 다룬 드라마다. '결혼작사 이혼작곡1'을 통해  6년 만에 컴백했음에도 불구하고 저력을 발휘한 대한민국 대표 스토리텔러 피비(Phoebe, 임성한) 작가가 선보이는 최초의 시즌제 드라마다.

'결혼작사 이혼작곡2'에서는 주로 과거 이야기를 전개했던 시즌1과는 달리 시점이 현재로 돌아와 세 커플의 이야기가 진행될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더욱 증폭된 갈등과 예측 불가한 전개로 시청자들에게 업그레이드 된 '진한 매운맛'을 예고했다.
 

[뉴스인사이드 이경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