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절도죄로 고소? "훔쳐간 제 '마음' 언제쯤 돌려주시죠?"
영탁, 절도죄로 고소? "훔쳐간 제 '마음' 언제쯤 돌려주시죠?"
  • 승인 2020.07.31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탁/사진=인스타그램 캡쳐
영탁/사진=인스타그램 캡쳐

 

30일 영탁이 절도죄로 고소당할 위기에 처했다.

다름아닌 '마음을 훔쳤기 때문' 이다. 

이날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심.멎.주.의..'영탁' 절도죄로 고소 가능한가요...?! ⠀
훔쳐간 제 '마음' 언제쯤 돌려주시죠? '핑크탁'한테 한눈도 팔려서 큰일이였는데 마음도 뺏겨버렸어요..#사랑의콜센타 #영탁"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들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영탁은 핑크색 옷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해맑게 웃는 표정부터 근엄한 표정까지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답게 다양한 표정을 짓고있다.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영탁의 사진이 2번째 올라온 것으로 이렇게 연달아서 한 사람의 사진이 오글거리는 멘트와 함께 게재된 것은 드문 일이다. 

한편 30일 방송된 '사랑의 콜센터'에서 영탁은 이해리와의 대결에서 "예전에 제가 가이드해드렸다"고 밝히며 팬심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뉴스인사이드 박유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