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홍준표 설전 "좌파서 배척당하고 우파로..보기 딱하다"
진중권-홍준표 설전 "좌파서 배척당하고 우파로..보기 딱하다"
  • 승인 2020.05.17 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사진=
홍준표/ 사진='채널에이' 뉴스 캡처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자신에게 '집 나간 X개'라고 독설을 한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향해 "X개 눈에는 모든 사람이 모두 X개로 보이는 법"이라고 반격했다.

홍준표 전 대표는 16일 페이스북에서 "분수를 모르고 자꾸 떠들면 자신이 X개로 취급당할 수도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진중권 전 교수는 전날 미래통합당 오신환·유의동 의원 주최 토론회에서 "대선 후보까지 지낸 사람이 나가서 자기 집을 향해 짖어댄다. X개도 아니고"라고 비난한 바 있다.

홍 전 대표는 "좌파에서 배척당하고 아무리 갈 곳이 없다지만 우파 쪽에 기웃거리는 것은 참으로 보기 딱하다"며 "그만 자중하라"고 했다.

이어 "부처님 눈에는 모든 사람이 모두 부처로 보인다"며 "나는 진중권 씨를 좌파의 부처님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그는 "고향에서 출마하는 사람들이 모두 X개라면 각자 고향에서 출마한 대한민국 국회의원 20여명 모두 X개"라며 김대중·김영삼 전 대통령 역시 고향에서 출마했다"고 주장했다.
 

[뉴스인사이드 민가영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