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해킹 나다"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이야기에 경찰 "거짓"
"주진모 해킹 나다"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이야기에 경찰 "거짓"
  • 승인 2020.03.27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진모/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 캡처
주진모/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 캡처

주진모 개인 메신저를 해킹했다고 밝힌 조주빈의 주장이 거짓으로 밝혀졌다.

27일 경찰에 따르면 텔레그램 '박사방'에서 "주진모, 박사가 깐 거 모르는 거냐. 장씨와 황씨 문자랑 사진들을 내가 받았다. 주진모는 카톡이 더럽다. 약한 정준영급"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주빈가 회원들에게 범행이 자신이 한 것이라 과시한 것.

당시 주진모는 여성을 품평하는 내용의 메신저 캡처본이 유출되는 해킹 피해를 겪었다.

하지만 경찰 측이 조사한 결과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경찰 관계자는 "조주빈이 주진모를 협박한 사실이 없다"며 해당 채팅방에서 "이런 거짓말을 많이 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한편 조주빈은 손석희 JTBC 사장과도 "형, 동생 한다"고 친분을 과시하는 발언을 했으나 손 사장은 지난 25일 조주빈으로부터 '협박 사기'를 당했다며 해명자료를 낸 바 있다. 

[뉴스인사이드 송지나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