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진 의원, ‘AI 중심도시 광주’ 육성을 위한 의정활동 결실
김경진 의원, ‘AI 중심도시 광주’ 육성을 위한 의정활동 결실
  • 승인 2020.01.29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지역의원 중 유일한 국회 과방위 위원으로, AI 산업단지 유치에 총력
창업기업 500여개, 전문인력 2,000여명, 일자리 7,000여개 창출 예상
김경진 의원, “R&D, 인력양성, 산업 간 연계, 일자리 등 후속과제 해결을 위해 최선 다할 것 ”

김경진 의원(광주 북구갑,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은 29일 오후 2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AI중심도시 광주 비전 선포식’과 ‘AI산업융합 사업단 출범식’에 참석하여 AI산업 육성을 약속했다.

/사진= AI중심도시 광주 비전 선포식 (김경진 의원실 제공)
/사진= AI중심도시 광주 비전 선포식 (김경진 의원실 제공)

김경진 의원은 지난 2017년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AI 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사전기획 예산 10억원을 확보했다. 또한 광주 지역구 국회의원 중 유일한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위원으로 활동하며 이낙연 국무총리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및 과기부 실·국장 등에게 광주가 AI 거점도시로 육성되어야 함을 강력히 피력한 바 있다.

결과적으로 2019년 1월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이 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면제 대상사업 선정되며 사업 유치에 성공했다. 2019년 9월에는 AI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AI 대학원을 광주과학기술원에 유치했다. 또한 2020년도 정부예산안 심사과정에서 당초 426억원으로 책정되었던 사업예산을 국회에서 200억원을 증액시켜 총 626억원이나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2024년까지 5년간 광주 첨단3지구에 총 4061억원을 투입하여 자동차, 에너지, 헬스케어 분야에 특화된 AI 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조성시 창업기업 500여개, 전문인력 2,000여명, 일자리 창출 7,000여개 등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측된다.

김 의원은 “AI 중심도시로 우뚝 서기 위해선 단순히 첨단산업단지 조성에만 그칠 것이 아니라 R&D, 전문인력 양성, 산업 간 연계, 청년 일자리 제공, 입법 및 제도 개선 등 앞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가 많다”라며, “광주시민들의 염원과 AI 중심도시 광주 건설의 꿈이 이뤄질 때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구성현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