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파업 5일만에 철회, 노사 본교섭 타결...KTX 운행 정상화.."열차 완전 정상화는 1~2일 소요"
철도파업 5일만에 철회, 노사 본교섭 타결...KTX 운행 정상화.."열차 완전 정상화는 1~2일 소요"
  • 승인 2019.11.25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도파업 5일만에 철회/사진=MBC 뉴스 방송 캡처
철도파업 5일만에 철회/사진=MBC 뉴스 방송 캡처

철도파업이 5일만에 가까스로 철회됐다.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과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은 23일부터 시작된 이틀간의 마라톤 회의 끝에 25일 오전 협상을 타결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일부터 시작된 철도노조의 무기한 총파업은 닷새 만에 막을 내리게 됐다. 

철도파업이 철회되면서 25일부터 KTX 등 열차 운행이 정상화된다. 다만 열차 운행이 완전 정상화되기까지는 하루 이틀이 걸릴 전망이다.

앞서 철도노조는 '4조 2교대' 근무제 도입을 위한 인력 충원 등을 요구하며 지난 20일 오전 9시에 기해 무기한 총파업에 들어갔다. 이에 열차 운행률이 40~60% 가량 떨어지면서 수도권 출퇴근 직장인 등 이용객들의 불편이 지속돼 왔다. 
 

[뉴스인사이드 장이서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