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폰설' 신재은, 5월부터 악플 수집→고소 중인 근황 "바쁘게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이야"
'스폰설' 신재은, 5월부터 악플 수집→고소 중인 근황 "바쁘게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이야"
  • 승인 2019.10.1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은/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신재은/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모델 신재은이 자신을 둘러싸고 불거진 '스폰설'에 고소 입장을 밝히며 이목이 쏠리고 있다.

9일 신재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오늘은 한글날. 다들 악플쓰지 말자. 한글 예쁘게 써도 모자란 시간 왜 남 상처주며 사냐"라고 말문을 열었다.

신재은은 "5월부터 각종 커뮤니티, 카페 등 악플 수집해서 고소하고 있는데 수십명이 넘고 지금도 추가로 더 넣고 있다"라며 "제 시간, 변호사 비용 들여가며 잡고 있다"라고 고소 입장을 밝혔다.

이어 그는 "이미 몇몇은 고소장 벌써 받았을 것"이라며 "말도 안되는 스폰설이니 악플들 아니 서든 광고도 찍고 협찬에 웹화보에 방송에 관리에 등등 바쁘고 열심히 살고 있는데 무슨 스폰이야. 매번 좋은 에너지 주고 싶어서 노력하는데 상처주지마"라고 말했다.

앞서 신재은은 지난 8일 한 누리꾼이 보낸 DM(다이렉트 메시지)를 공개하며 악플에 시달리고 있다고 고통을 호소한 바 있다.

[뉴스인사이드 이선영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