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임명 강행 이언주 삭발에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시각적 충격은 받았지만…황교안 대표는..”
조국 임명 강행 이언주 삭발에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시각적 충격은 받았지만…황교안 대표는..”
  • 승인 2019.09.11 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 사진=MBC '100분 토론' 방송 캡처
이준석 / 사진=MBC '100분 토론' 방송 캡처

 

바른미래당의 이준석 최고위원이 이언주 의원의 삭발식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시사 교양프로그램 '100분 토론'에서는 '조국 임명 강행, 정국 후폭풍은?"이라는 주제로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정태근 전 한나라당 국회의원,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참석해 토론을 펼쳤다.

이날 토론에서 이준석 최고위원은 이언주 의원의 삭발식을 언급하며 "의원직 사퇴와 같은 정치적으로 강한 메시지의 전술 혹은 국민들이 충격을 받을 만큼의 시각적 충격이 필요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언주 의원 삭발식에 시각적 충격은 받았다. 그러나 황교안 대표의 현충원 출정식 비슷한 모습은 시각적 충격도 아니고 정치적 결단도 아니었다. 결기가 안보였다"라고 비판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 직전에 조국 법무부장관의 임명을 강행한 것에 대해 "추석 사이에 반발 여론이 희석될 거라 판단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0일 오전 이언주 무소속 의원은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항의하는 삭발식을 단행했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