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인사청문회' 여상규 위원장 "제 3자 관련 질의와 검찰 수사 비판 용납 안해…" 여당 강한 반발
'조국 인사청문회' 여상규 위원장 "제 3자 관련 질의와 검찰 수사 비판 용납 안해…" 여당 강한 반발
  • 승인 2019.09.06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상규 법사위 위원장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사진=YTN
여상규 법사위원장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사진=YTN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여상규 법사위원장이 "제 3자 관련 질의와 검찰 수사 비판은 용납하지 않는다"고 밝히며 이목이 쏠리고 있다.

6일 개최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인 자유한국당 소속 여상규 의원은 청문회 시작에 앞서 “후보자 청문과 관계없는 제3자와 관련된 질의 내용은 용납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여 위원장은 또 “검찰 수사를 비판한다든지 비난하는 것도 용납하지 않겠다”고 했고, 이에 여당 위원들은 ‘어떻게 그렇게 할 수 있느냐’ ‘무슨 권한으로 그렇게 하느냐’고 강하게 항의했다.

앞서 조 후보자는 여상규 위원장을 만나 각종 의혹에 대해 진솔하게 해명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조 후보자는 “지난 한 달 동안 워낙 언론 보도가 많았다”며 “저로서는 도저히 감당할 수 없을 정도의 언론 보도량이었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게 제가 밝힐 사안도 아니었고 그래서 오늘 이 자리에서 밝히고자 한다”고 전했다.
 

[뉴스인사이드 이선영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