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2,58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진성호 정두언에 아고라 네티즌 뿔났다!
[SSTV|김태룡기자] 진성호의원에 이어 한나라당 국민소통위원장을 맡은 정두언 의원이 8일 다음의 토론광장 아고라 게시판에 '우리는 왜 소통이 되지 않는가'라는 글로 네티즌들의 난타를 당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한나라당 국민소통위원장으로 내정된 정두 2009-01-09
미네르바체포 형사처벌 할수 있나?
[SSTV|김태룡 기자] 인터넷을 통해 이명박 정부의 경제정책을 신랄하게 비판했던 논객 미네르바가 체포돼 파장이 예상된다.미네르바체포가 네티즌들 사이에 논란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미네르바'는 그동안 알려진 증권사에서 근무하다 퇴직한 경제학을 2009-01-08
염창동육교 계단 붕괴, 지반약화 원인…인명피해 없어
서울 염창동 육교의 계단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 SBS 뉴스화면 캡쳐 [SSTV|김태룡 기자] 서울 염창동 육교의 계단이 무너지는 사고가 일어났다.8일 새벽 2시40분쯤 서울 2009-01-08
소비자고발 윤활유급 폐유치킨 끔찍! 충격!
[SSTV|김지원기자]7일 방송된 KBS 2TV'소비자고발'은 온국민의 간식으로 사랑받고 있는 치킨이 폐유로 튀기는 현실을 고발했다. 소비자고발은 남녀노소에게 모두 인기 있는 치킨의 맛의 비결을 점검했다. 치킨 맛의 비결은 기름에 얼마나 바삭하게 튀겨 2009-01-08
메클레자살 독일갑부 열차자살에 전세계가 '충격'
[SSTV|김지원기자]메클레자살로 독일이 충격에 휩싸였다.메클레가 독일 5위의 갑부였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워렌버핏 카를로스슬림등 세계적인 갑부도 주목을 받고 있다.독일의 갑부 아돌프 메클레(74)가 5일(이하 현지시간) 자살한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2009-01-07
메클레자살 독일5대갑부 달리는 열차에 뛰어들어
[SSTV|김지원기자] 독일의 갑부 아돌프 메클레(74)가 5일(이하 현지시간) 자살한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메클레자살로 메클레가 독일 5위의 갑부였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워렌버핏 카를로스슬림등 세계적인 갑부도 주목을 받고 있다.6일 외신 2009-01-07
러시아유학생테러, 인종 혐오 가능성…외출 자제 당부
[SSTV|김태룡 기자]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어학연수 중이던 한국 여대생이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연수를 받던 한국 여대생이 인화성 물질을 이용한 테러를 당했다. 주러 한국대사관은 3일 오후 모스크바 푸시킨 언어대학 앞 도로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한 남 2009-01-06
군포여대생실종 현금 70만원인출 용의자 18일만에 공개수배!
[SSTV|김태룡기자]군포여대생실종 사건이 18일째만에 공개수사로 전환되어 170㎝ 키에 보통 체격을 가진 20~30대 남자 용의자를 공개수배했다. 경기 군포에서 실종된 여대생이 실종된 사건에 관해 경찰이 공개수사에 나섰다. 5일 안산상록경찰서는 지난 2009-01-06
군포여대생실종, 현금인출 용의자 공개 수배
[SSTV|김태룡 기자] 경기 군포에서 실종된 여대생이 실종된 사건에 관해 경찰이 공개수사에 나섰다.5일 안산상록경찰서는 지난달 19일 집을 나섰다 소식이 끊긴 군포시 대야미동에 거주하는 대학생 A양(21)에 대해 공개수사를 벌이기로 했다. A은 19 2009-01-05
 1621 | 1622 | 1623 | 1624 | 1625 | 1626 | 1627 | 1628 | 1629 | 1630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